너무나 유명한 [불나비]와
[이길의 전부] 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일단은 제가 할 수 있는 건 지난번 후원 콘서트 같은 것에 참가해서 그분들에게 작지만 지지하고 연대한다는 뜻으로 공연을 했던 게 제가 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일 같구요, 그런 마음의 성원을 보내고, 이런 상황이 있다는 걸 제 주변과 제 노래를 좋아해 주시는 분들께 알리는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일을 하시던 어머님께서 그러시더라고요. 정말 아기 만들듯이 소중하게 다뤄서 만들던 악기라고 말씀하시는데, 그렇게 소중하게 열심히 만드신 악기를 이제는 자신들이 앞장서서 나쁜 회사에서 만드는 나쁜 악기라고, 사용하지 말라고 말씀하시는 그 마음이 어떠실지.... 그 말씀이 와 닿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스물여덟 어느 날
한 자칭 맑스주의자가 새로운 조직 결성에 함께 하지 않겠나고 찾아왔다
얘기 말엽에 그가 물었다
그런데 송 동지는 어느 대학 출신이요? 웃으며
나는 고졸이며, 소년원 출신에
노동자 출신이라고 이야기해 주었다
순간 열정적이던 그의 두 눈동자 위로
싸늘하고 비릿한 유리막 하나가 쳐지는 것을 보았다
허둥대며 그가 말했다
조국해방전선에 함께 하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하라고.
미안하지만 난 그 영광과 함께 하지 않았다

십수 년이 지나 요 근래
다시 또 한 부류의 사람들이 자꾸 내게
어느 조직에 가입되어 있느냐고 묻는다
나는 다시 숨김없이 대답한다

나는 저 들에 가입되어 있다고
저 바다물결에 밀리고 있으며
저 꽃잎 앞에서 날마다 흔들리고
이 푸르른 나무에 물들어 있으며
저 바람에 선동당하고 있다고

없는 이들의 무너진 담벼락에 기대 있고
걷어 채인 좌판, 목 잘린 구두
아직 태어나지 못해 아메바처럼 기고 있는
비천한 모든 이들의 말 속에 소속되어 있다고
대답한다, 수많은 파문을 자신 안에 새기고도
말없는 저 강물에게 지도받고 있다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박씨가 시키는 대로
우리가 나갈 줄 아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고등학교때 저녁 먹을 돈을 모아서 30만원이라는 거금을 들여 낙원상가에서 처음으로 산 게 콜트기타였어요. 그게 인연이 되어 지금까지 음악을 하게 된 거 같아요.... 기타를 만드는 공정이 그렇게 힘들고 심적으로 그렇게 어려운 일들이 있었는지 몰랐어요. 이제부터라도 많은 힘을 드리고 싶고, 홍대에 같이 음악하는 밴드들에게 이런 답답하고 억울한 상황을 전파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우리가 스스로 뭘 해야 할 지 잘 모를 때가 있잖아요. 너무나 큰 힘들에 의해 좌지우지되어 과도하게 비관적으로 현실적이 될 때가. 하지만 한 사람 한 사람 어떤 행동들을 해 나가는 게 희망이 되는 것 같고, 오늘 여기 많은 분들이 찾아주신 것도 희망이 있다는 증거인 것 같으니까요, 우리 모두 희망을 가집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외국에서도 콜트를 굉장히 많이 쓰고 있는데, 가능하면 외국의 모든 콜트를 사용하는 혹은 이후에 사용할 수도 있는 뮤지션같은 이들에게 이 상황을 알려서 국제적인 서명을 받아서 압력을 넣어도 좋겠다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콜트콜텍 노동자들을 위한 후원공연의 첫머리를 장식한
유쾌한 밴드 어배러투모로우 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그런 너를 알고 있지
살인자의 손을 가진
박.영.호.
                               - by 한음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빨간도둑
이전버튼 1 2 3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콜트콜텍 기타를 만드는 노동자들과 함께하는 문화행동 블로그
빨간도둑
Yesterday40
Today30
Total117,515

달력

 « |  » 2017.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